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 home
  • 알림마당
  • 보도·해명자료
보도·해명자료
게시물 조회
  • 전국 11개 야생동물 질병진단기관, 검사 숙련도 적합
    • 부서명 : 질병감시팀
    • 등록자명 : 신정은
    • 등록일자 : 2022.12.20
    • 조회수 : 232
  • ▷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야생동물 질병진단체계 관리 강화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원장 신동인)은 야생동물질병 검사능력 향상을 위해 전국 11개 야생동물 질병진단기관을 대상으로 지난 11월 1일부터 14일까지 질병 검사 숙련도 평가 등 정도관리*를 시행한 결과, 이들 기관 모두 '적합' 판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 특정 검사법에 대해 검사결과치가 확인된 물질(정도관리물질)을 배포하여 대상 기관의 진단 정확성과 신뢰성 등을 평가하는 것


    이번 정도관리 평가의 11개 기관은 △수의과대학 6개(강원대, 건국대, 경북대, 경상대, 서울대, 전북대), △민간 진단기관 3개(㈜아비넥스트, ㈜옵티팜, 포스트바이오㈜), △시도 동물위생시험소 2개(서울특별시, 광주광역시) 등이다.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이들 기관을 대상으로 조류인플루엔자(AI)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등 총 2개 질병을 대상으로 항원검출검사(실시간유전자검출법)의 검사숙련도를 평가*했다.

    * 조류인플루엔자 9개 기관(강원대, 건국대, 경북대, 경상대, 서울대, 전북대, ㈜아비넥스트, ㈜옵티팜, 포스트바이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5개 기관(경북대, 경상대, 전북대, 서울특별시 동물위생시험소, 광주광역시 동물위생시험소)


    총점(100점)인 평가항목*에 따라 평가한 결과, 6개 수의과대학 및 3개 민간 진단기관이 조류인플루엔자 분야에서 평균 90점을 받았다.

    * 결과의 정확성 60점 + 결과의 신뢰성(검사대조군 사용여부) 20점 + 적시성(기한 내 결과제출) 20점


    시도 동물위생시험소 등 5개 기관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분야에서 평균 93.3점을 받았다.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이번 전국 야생동물 질병진단기관 정도 관리 평가 결과 전문을 12월 21일에 관리원 누리집(niwdc.me.go.kr)에 공개할 예정이다.


    신동인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장은 "총 11개 정도관리 참여기관의 노고에 감사한다"라고 강조하면서,


    "전국 야생동물 질병진단기관이 국민에게 신뢰받는 질병진단 업무를 충분히 수행할 수 있도록 기술지원 및 정도관리를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검사능력을 향상시키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1. 야생동물 질병진단 정도관리 대상기관 현황.  

            2. 야생동물 질병진단 정도관리 평가 기준.  끝.


  • 첨부파일
  •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   
  •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