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메뉴정보없음

>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소주병 공동 사용으로 저탄소 녹색성장에 적극 동참
  • 등록자명
    박한업
  • 부서명
    자원재활용과
  • 연락처
    02-2110-6958
  • 조회수
    2,974
  • 등록일자
    2009-06-02
 

소주병 공동 사용으로 저탄소 녹색성장에 적극 동참

- 환경부, 소주 제조업계와 소주공병 공용화 자발적 협약 체결 -

 

◇ 가장 많이 유통되는 녹색 소주병(용량 360ml)을 7개 소주 제조사가 공동으로 제작·사용

    하여 공병의 회수·재사용 촉진, 신병투입 억제 등 자원을 절약하고 온실가스 발생을 감

    소시켜 저탄소 녹색성장에 동참

  - 공병의 선별·교환 물류비용 및 신병투입 감소 등을 통한 제조원가 절감으로 307~502억

    원의 편익(경제적 + 환경적) 발생




□ 환경부는 6. 2일 서울힐튼호텔에서 소주공병의 공동 사용으로 자원을 절약하여 경제위기 극

  복에 동참하고, 저탄소 녹색성장을 실천하기 위하여 7개 소주제조사 및 (사)한국용기순환

  협회와 “소주공병 공용화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 소주병은 대부분 동일 형태이나 각 사별로 제조·사용하면서 업체간 원가절감을 위한 공병회

  수 과당경쟁 등으로 공병의 순환이용을 저해하고 자원을 낭비하는 등 문제점이 있어 그간

  개선의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 타사공병 무단사용·파쇄로 회수·재사용 저해, 선별·교환비용 증가, 신병 추가 제조·투입에 따

     르는 자원낭비 및 CO2 발생량 증가 등

 

□ 이에, 환경부는 (사)한국용기순환협회와 함께 전문기관을 통해 「주류병 공용화사업 연구용

   역」을 수행(‘07.12 ~ ’08.7)하여 공용화시의 편익 등을 분석한 결과를 가지고 제조업계가 소

  주공병의 공동사용을 자율적으로 실천하여 줄 것을 권고 하였으며, 업계가 이를 받아 들이게

   된 것이다.

 ○ 환경부와 제조업계가 자율적으로 추진하기로 한 자발적 협약의 주요내용은 아래와 같다.

   - (제조사) 가장 많이 생산하고 있는 녹색 소주병(용량 360ml)의 공용화를 실행하여 자원의

     절약과 CO2 배출감소에 노력

    ▪ 동일 형태의 병을 사용하는 (주)진로 등 5개사는 2009년 10월 1일부터 공용화병을 제작한

      후 공동으로 사용

    ▪ 다른 형태의 병을 사용하는 (주)롯데주류BG, (주)한라산 등 2개사는 조속한 시일 내에 공용화

     병을 공동으로 사용

   - (한국용기순환협회) 소주공병의 표준화 및 친환경 용기에 대한 연구

   - (환경부) 소주공병 공용화사업 적극 지원 및 제도개선을 위해 노력

 ○ 금번 녹색성장 실현 및 친환경적 기업마인드를 가지고 협약에 참여하는 업체는 10개 소주

     제조사 중 대선주조(주), (주)롯데주류BG, (주)선양, (주)진로, (주)충북소주, 하이트

   주조(주),(주)한라산 등 총 7개사이며, ’07년 소주 출고량기준 78%가 공용화병 사용에 동

   참하게 된다.

   ※ 이형병을 사용하고 있는 보해양조(주)는 설비 교체비용 과다 소요로 채산성 악화 및 기존병

       의 브랜드가치 때문에 불참, 동형병을 사용하고 있는 (주)무학과 (주)금복주는 특별한 사유

       없이 불참

 

□ 협약내용에 따라 소주공병 공용화가 차질없이 추진되면, 협약에 참여한 각 제조사에서 금년도

   하반기부터 새로 제작한 공용화병을 사용하기 시작하여 1 ~2년 이내에 기존병이 모두 공용

    화병으로 교체(‘07년 기준 30억병 중 23억 4천병)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에 따라 다음과 같

    은 효과가 기대된다.

 ○ 경제위기 극복과 저탄소 녹색성장 실현에 기여

   - 공병의 회수를 촉진(60일→15일)하고, 재사용 확대(7회→20회)를 통한 자원순환성이 향상

   - 공병의 선별·교환비 등 물류비용 감소를 통한 제조원가 절감으로 307~502억원의 편익(경제적

     + 환경적) 발생

     ※ 전 소주제조사(10개사)가 참여할 경우 편익은 376 ~ 628억원으로 증가

   - 또한, 불필요한 신병투입 억제(15%→13%)로 자원의 절약과 CO2 배출도 저감(20 ~ 133억원 수

     준)

 ○ 공병회수 체계 정상화로 주류산업 발전에도 기여

   - 공병회수 과당경쟁 방지, 타사공병 무단 사용·파쇄 등 불법적 관행 정상화로 업체간 신뢰회복,

      원가절감으로 주류업계 경쟁력 제고

□ 환경부는 금번 소주 공병의 공용화가 우리나라만의 ‘자원순환 촉진과 저탄소 녹색성장’ 실

    천사업의 하나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앞으로 협약에 참여하는 업체와 함께 “공병관리

   위원회”를 구성·운영하여 협약사항이 차질없이 이행되도록 하고, 소주병의 강도증가, 경량화

   등 재질·구조 표준화방안 연구사업도 추진하여 소주공병 재사용횟수 증대 등 자원순환성

   향상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붙임 : 소주공병 공용화 자발적 협약식 추진계획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