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보도·설명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참고)고농도 계절 집중관리도로 운영으로 도로 미세먼지 줄였어요
  • 등록자명
    박철영
  • 부서명
    교통환경과
  • 연락처
    044-201-6930
  • 조회수
    3,896
  • 등록일자
    2020-04-30

▷ 고농도 계절(12~3월) 동안 도로청소 주기를 확대하는 등 집중관리 총력으로 도로 미세먼지(PM10) 평균 31.3% 저감 효과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대책의 하나로 집중관리도로를 운영하였으며, 이에 따른 도로 미세먼지(도로재비산먼지) 저감 효과를 발표하였다.


지난 미세먼지 고농도 계절(12~3월) 동안 환경부와 전국 17개 시·도는 집중관리도로 총 330개(1,732km)를 지정하고, 도로청소 주기를 기존 하루 1회에서 2회 이상으로 확대하였다.


환경부는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한국환경공단의 도로 미세먼지 이동측정차량으로 수도권에 위치한 집중관리도로 33개 구간을 대상으로 측정한 결과, 청소전보다 도로 미세먼지(PM10) 평균농도가 31.3%* 낮아진 것으로 확인됐다.

* 조사대상 33개 구간의 각 저감률 평균


지자체별로 도로청소차 보유현황에 따라 청소방법은 다양하며, 고압살수차, 진공노면차, 분진흡입차를 이용하여 도로청소를 실시하였다.


그중 분진흡입차를 이용한 청소방법이 미세먼지(PM10) 평균농도가 36.3%로 낮아져 가장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소방법별 저감효과 분석]  청소방법  청소구간  평균저감률(%)  진공노면  12구간  26.3  분진흡입  10구간  36.3  고압살수  1구간  16.4  혼합방식*  10구간  33.8  * 진공노면+고압살수(6구간), 분진흡입+고압살수(3구간), 분진흡입+진공노면+고압살수(1구간)
 

금번 조사는 수도권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한 것이나, 수도권외 지역의 집중관리도로도 계절관리 기간 동안 유사한 효과가 나타났을 것으로 판단된다.


금한승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집중관리도로 운영이 도로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효과가 있어, 환경부는 국고를 지원하여 도로청소차 보급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차기 계절관리 시에도 집중관리도로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붙임  1. 집중관리도로 도로청소 전·후 미세먼지 농도 측정 결과.

        2. 도로청소차 차종별 비교. 

        3. 전문용어 설명.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