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네비게이션

게시물 조회
  • 담수 생물 연구 중심지…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임시 개관
  •     등록자명 : 이상훈     부서명 :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건립추진기획단     연락처 : 054-530-0711     조회수 : 5,552     등록일자 : 2014.10.10        
  • 담수 생물 연구 중심지…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임시 개관

      ▷ 10일부터 주 3일(화, 목, 토) 임시 개방, 사전예약을 통해 전시관람 및 교육 프로그램 참여 가능
      ▷ 낙동강 지역을 대표하는 재두루미, 꼬치동자개 등을 비롯한 한반도 및
          전 세계 주요 생물표본 1만 5,000여점 확보
          임시 개관 동안 6,600여점의 전시표본에 대한 생생한 체험  


    경상북도 상주시 도남동에 위치한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이 10일부터 임시 개관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생물자원의 조기 발굴을 통한 생물주권 확립과 담수 생물자원의 활용지원 연구 등을 목적으로 2009년부터 건립이 추진되었으며 현재 설립 근거와 관련한 법률 제정이 진행 중에 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임시 개관 기간 동안 주 3일(화·목·토) 개방되며 제 1~2 전시실, 체험학습실, 야외 조경 등에 대한 전문 해설사 동반 관람이 하루 5차례 진행된다.

    또한, 유아, 초·중등생, 가족 등을 대상으로 한 교육프로그램이 주 4회(화·토, 각 2회) 운영되고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캐릭터 재루와 담이를 소재로 한 4D 영상 ‘재루의 무한도전’ 체험도 가능하다.

    ※ 재루와 담이 : 낙동강지역에는 우리나라 고유종과 특산종이 집중(한반도 고유종 중 포유류 25%, 조류 36.4%, 어류 45.8% 가 분포)되어 있으며 그 중 낙동강의 대표적  철새인 재두루미(재루)와 고유종 각시붕어(담이)를 캐릭터로 형상화

    전시시설 관람과 교육프로그램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누리집(http://ninbr.me.go.kr)에서 사전 예약 이후 이용 가능하다. 임시 개관 기간 중 관람료는 무료다.

    방문객 편의를 위해 임시 개관 기간 동안 상주버스터미널에서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까지 왕복버스가 운영되고 안전요원도 배치될 예정이다.

    한편,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12만 3,592㎡ 규모의 부지에 연구·수장동, 전시·교육동, 전시온실, 연구온실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9월말 기준으로 1만 5,000여점의 국내외 표본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개방되는 제1, 2전시실에는 한반도와 낙동강 권역을 대표하는 재두루미, 수달 등의 표본 4,800여점(2,000여종)이 전시되어 있으며, 전시온실에는 동백나무, 새우난초 등 우리나라 남부 상록수림에 분포하는 주요 식물 1,800여점(136종) 심어져 있어 총 6,600여점에 이르는 생물표본의 생생한 체험이 가능하다.

    남광희 환경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건립추진기획단 단장은 “이번 임시개관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의 주요 시설과 기능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고 정식개관에 앞서 보완점 점검 등을 주요 목적으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 정식 개관이 되면 민물 생물자원 조사·발굴과 활용지원 연구를 통해 우리나라 담수 생물자원 연구의 중심기관으로 자리매김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붙임>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건립 개요 및 전경. 끝.
  • 첨부파일
  • 목록
  • 이전글
    “생물학자와 만나요” 국립생물자원관 특별전 개최
    다음글
    한중일 3국 생물다양성 보전 위해 한자리에 모여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