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자주찾는 메뉴메뉴   선택   후   저장   버튼을   눌러주세요(최대   6개   지정)

  • 정보공개
  • 국민소통
  • 법령·정책
  • 발행물
  • 알림·홍보
  • 기관소개

보도·설명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생물자원관-원예특작과학원, 생물소재 국산화 맞손
  • 등록자명
    안능호
  • 부서명
    유전자원정보관리센터
  • 연락처
    032-590-7173
  • 조회수
    1,635
  • 등록일자
    2022-06-22

▷ 신품종 개발 등 생명산업계 소재 국산화 지원을 위한 협력 강화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농촌진흥청 소속 국립원예특작과학원(원장 이지원)과 생명(바이오)산업계의 지원을 위해 6월 23일 국립생물자원관 연구관리동(인천 서구 소재)에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나고야의정서 대응을 위한 자생 신품종 개발,  △생물자원과 농업생명자원의 확보·관리 및 보전·활용을 위한 연구 등 양 기관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앞으로 생명산업계에서 활용하고 있는 생물소재의 국산화를 지원하기 위해 자생생물의 소재화를 위한 신품종 및 대량증식기술 개발 협력, 산업계 필요 소재의 공급을 위한 정보교류 협력을 본격화한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자생생물의 목록, 분류 정보 및 유용성 정보를 제공하고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약용작물 신품종 개발, 재배기술 확보 및 농가 보급 추진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국립생물자원관과 관련된 기업의 생물소재 수요 정보와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의 생물소재 재배 농가 정보를 상호 교류하여 맞춤형 생물소재 공급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생물자원과 농업생명자원에 대한 연구역량 기반 강화를 위해서 상호기술 지원과 함께 공동 연구를 추진한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국내 생명산업계와 농가의 안정적인 소재 공급·수요처 확보와 함께 양 기관의 생물자원 및 농업생명자원 활용 연구 촉진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서민환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앞으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자생생물의 활용도를 높이고 생물소재의 국산화를 촉진하는 등 국내 산업계의 나고야의정서 대응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1. 국립생물자원관-국립원예특작과학원 업무협약서.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