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보도·설명

  • 홈으로
게시물 조회
한-중 환경 협력의 현장, 영상으로 생생하게 본다
  • 등록자명
    박상철
  • 부서명
    국제협력과
  • 연락처
    044-201-6564
  • 조회수
    1,393
  • 등록일자
    2019-12-17

▷ 한중환경협력센터에 한-중 환경협력 정보알림마당(스튜디오) 개설

▷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한-중 협력의 모습을 영상물로 제공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한·중 환경협력센터에 영상 촬영 장비와 공간을 갖춘 정보알림마당(스튜디오)을 최근 개설하고 12월 17일부터 한·중 환경 협력의 현장을 담은 영상물을 제공한다. 


한·중 환경협력센터 정보알림마당은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저감을 위한 한·중 협력 활동을 양국 국민에게 영상으로 제공하고, 미세먼지 정책·정보 등에 대한 상호 이해도를 높이고 공조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중 환경협력 소통의 필요성에 대해 양국 환경부 장관이 이해를 같이한 결과, 지난 12월 5일 베이징 한·중 환경협력센터에서 열린 국장급 회의에서 정보알림마당 설립이 결정됐다.


정보알림마당에서는 정기적으로 양국 정부 관계자, 전문가 등이 직접 참여하여 우리나라의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비상저감조치 시행 상황을 비롯해 중국의 미세먼지 현황 정보 등 양국의 정책 및 협력 현황을 알기 쉽게 소개하고 의견을 나누는 모습을 영상으로 제공한다.


12월 17일부터 공개되는 정보알림마당 첫 영상에는 지난 12월 5일 중국 생태환경부 회의실에서 개최된 한·중 환경부 국제협력 담당 국장급 회의의 모습과 양국 국장이 정보알림마당 개설을 축하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아울러, 한·중 환경협력센터를 소개하는 영상도 포함됐다.


이들 영상은 환경부 누리집(www.me.go.kr) 내의 홍보동영상 게시판에 게재되며, 유튜브(www.youtube.com) 내 환경부 채널(유튜브에서 '환경부'로 검색)에서도 볼 수 있다.


또한 한·중 환경협력센터 블로그(blog.naver.com/kcecc2018)와 내년 1월에 개설하는 한·중 환경협력센터 누리집(홈페이지)에도 해당 영상 및 관련자료가 제공될 예정이다.


한·중은 향후 지속적인 영상물 제작을 통해 정보알림마당을 양국 당국자와 과학자들의 소통의 장으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지난 11월 22일부터 시작된 양국 간 대기질 예보정보 공유를 계기로 우리나라의 미세먼지 주간예보 정확도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양국 과학자가 출연하여 예보정보 공유가 갖는 의미를 알기 쉽게 설명할 계획이다.


또한 서울시와 베이징시 당국자가 출연하여 지방정부 차원에서 추진 중인 계절관리제 등 미세먼지 대응정책을 소개하고 진행상황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지방 차원의 협력 상황을 국민들께 적극 알릴 방침이다.


중국 현지에 파견된 언론인의 생생한 목소리도 전할 예정이다. 우리 언론사의 중국 특파원을 섭외하여, 언론인이 바라본 중국 정부의 저감노력과 개선 필요사항 등을 영상에 담을 계획이다.


황석태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은 "이번에 개설된 정보알림마당을 활용해서 보다 적극적으로 소통해 양국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지, 어떻게 협력하고 있는지를 국민에게 상세히 알리고 이에 대한 의견도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중 환경부 국제협력 담당 국장 회의에서는 '맑은 하늘(청천, 晴天) 계획'에 따른 내년도 협력사업 세부 추진일정을 논의하고, 내년 3월 초 우리나라(장소 미정)에서 양국의 정부 관계자, 전문가, 산업계 등이 한자리에 모여 대기분야 협력 확대·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가칭 맑은 하늘(청천, 晴天) 학술회(컨퍼런스)'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붙임  1. 한중환경협력센터 개요.

        2. 한·중 환경협력 정보알림마당 개요.

        3. 전문용어 설명.  끝.

목록